[서울시] 한·중·일 ‘위안부’ 전문가 한자리에 > 지방자치인권동향

본문 바로가기
지방자치 인권행정 정보공유센터


인권동향

지방자치인권동향

  HOME    인권동향    지방자치인권동향  

[서울시] 한·중·일 ‘위안부’ 전문가 한자리에

페이지 정보

작성자 인권도시연구소 작성일18-02-02 15:00 조회16회 댓글0건

본문

 

서울시, 한·중·일 ‘위안부’ 전문가 한자리에

권오준 기자( ksoyjn@naver.com)  |   2018.02.01


서울시가 한・중・일 ‘위안부’ 전문가들이 참여하는 일본군 ‘위안부’ 국제 컨퍼런스를 2월 27일(화) 오전 10시, 서울시청에서 개최한다. 이번 국제 컨퍼런스는 각국이 소장한 ‘위안부’ 자료 현황을 공유하고, ‘위안부’ 자료 조사의 향후 과제와 협력방안에 대해 논의한다.

 

서울시는 2016년도부터 「일본군 위안부 기록물관리사업」을 운영하며 서울대인권센터 정진성교수연구팀과 미국, 영국, 태국 등에서 ‘위안부’ 신 사료를 발굴, 2017년 7월에는 세계 최초, 조선인 ‘위안부’ 영상을 발굴하여 공개하고, 12월에는 남태평양 트럭섬 조선인 ‘위안부’ 명부와 사진을 공개하여 정부 미등록 ‘위안부’ 피해자를 입증하는 연합군 자료를 공개한 바 있다.

일본군 위안부 국제 컨퍼런스에서는 「일본군 ‘위안부’ 자료의 현재와 미래」 라는 주제로 ▲ 서울시, 서울대 인권센터 자료수집 성과 및 향후 과제 ▲ 국사편찬위원회 ‘위안부’ 자료 수집의 성과 ▲ 일본 정부 인정 ‘위안부’ 관계 자료의 범위와 한계(일본) ▲ 난징대학살기념관, 길림성당안관 소장 ‘위안부’ 자료의 현황과 전망(중국) 등 각국의 ‘위안부’ 소장 자료들이 공유된다.

 

특히 이번 컨퍼런스에서는 일본 내에서 ‘위안부’ 문제를 시민들에게 적극적으로 알리고 유네스코 세계 기록유산 등재에도 많은 노력을 기울여 온 일본의 두 단체가 참여하여 ‘위안부’ 문제에 대해 논의할 예정이다.

 

일본의 ‘여성들의 전쟁과 평화자료관(Women’s Active Museum on war and peace, 이하 WAM)’은 2005년 일본 도쿄에서 시민들의 모금으로 설립되어 지난 12년간 일본 정부가 ‘위안부’ 피해 여성들에게 국제법상 책임을 다할 수 있도록 유엔 인권기관에 관련 자료를 제공하고, ‘위안부’ 상설전 및 심포지엄을 개최하는 등 일본에서 ‘위안부’ 문제에 대한 조사, 연구, 교육사업 등을 활발히 하고 있다.

 

이번 컨퍼런스에는 지난 1990년대부터 여성의 인권과 전시 성폭력 문제에 적극적으로 활동해 온 WAM의 와타나베 미나 사무국장이 참여한다. WAM은 “전시관을 철거하지 않으면 폭파하겠다” 는 일본 내 협박에도 불구하고 ‘위안부’ 피해의 역사적 진실을 기록하고 알리겠다는 사명감으로 WAM을 운영하고 있다.

 

또한 이번 컨퍼런스에 참여하는 ‘일본군 위안부 문제해결 전국 행동’ 은 일본군 ‘위안부’ 문제해결 및 전시 성폭력 피해 여성을 지원하기 위해 앰네스티 재팬, 피스보트 등 일본 내 50여개의 시민단체들이 연합한 단체로, 2017년 11월 유엔 여성폭력철폐의날 도쿄에서 ‘위안부’ 문제 해결을 요구하는 촛불집회를 가지기도 했다.

 

이번 컨퍼런스에는 ‘일본군 위안부 문제해결 전국 행동’ 의 고바야시 히사토모 연구원이 참여하여 일본정부에서 인정한 일본군 ‘위안부’ 강제동원 문서에 대한 소개와 그 한계에 대해 논의할 계획이다.

 

중국에서는 일 관동군 ‘위안부’ 문서를 발견하여 이를 세상에 알린 길림성당안관 기록보관소와 난징(南京)시 소재 리지상(利濟巷) 위안소 유적지를 ‘위안부’ 기념관으로 운영하는 중국 ‘위안부’ 전문가들이 참여한다.

 

중국 길림성당안관의 자오위제(趙玉潔), 뤼춘위에(吕春月) 연구관원은 일본 관동군이 난징 학살 당시 ‘위안부’를 일본군이 직접 모집했다는 문서를 발굴하고, 중국 내 ‘위안부’ 문제를 밝혀내기 위해 지속적으로 연구하며 이번 컨퍼런스를 통해 발굴한 문서 현황을 공유할 예정이다.

 

난징대학살기념관의 분관인 ‘리지상 위안소 전시관’의 류광지엔(刘广建) 연구관원은 전시관에서 소장하고 있는 1천600여점의 전시물, 400여장의 도면, 680장의 사진 등 당시 ‘위안부’의 참혹했던 상황을 증명해주는 각종 자료현황을 소개할 예정이다.

또한 서울시와 서울대 인권센터 정진성교수연구팀은 이번 컨퍼런스를 통해 지난 2년간 일본군 위안부 기록물관리사업으로 발굴한 사료를 소개할 예정이며, 국사편찬위원회의 황병주 편사연구관은 장기간에 걸쳐 조사한 일본군 ‘위안부’ 자료 현황을 공유한다.

 

각국 ‘위안부’ 자료 발표 이후 종합토론에서는 한국 ‘위안부’ 전문가들이 참여하여 일본군 ‘위안부’ 자료 조사의 향후 과제와 각국의 교류・ 협력방안, 국제연대 방안 등을 논의할 예정이다.

 

토론자로는 이나영 중앙대학교 교수, 김득중 국사편찬위원회 편사연구사, 전갑생 서울대 통일평화연구원 연구원, 남상구 동북아역사재단 한일관계연구소장, 박정애 동국대 대외교류연구원 연구교수가 참석하고, 서울시 일본군 위안부 기록물관리사업 책임교수인 정진성 서울대 교수가 좌장을 맡는다.

 

이번「일본군 ‘위안부’ 국제 컨퍼런스」는 시민 누구나 참석 가능하며, 서울시 공공서비스예약시스템(http://yeyak.seoul.go.kr)을 통해 2월 1일부터 26일까지 사전 신청이 가능하다. 자세한 사항은 서울시 홈페이지(www.seoul.go.kr)를 통해 참조할 수 있으며, 현장등록은 행사 당일 행사장(서울시청 8층 다목적홀)을 방문하면 가능하다.

 

엄규숙 서울시 여성가족정책실장은 “일본군 ‘위안부’ 문제 해결을 위해 아직 갈 길이 먼 만큼, 서울시는 꾸준한 자료 조사, 발굴 뿐 아니라 해외의 ‘위안부’ 전문가들과 교류, 협력하여 ‘위안부’ 문제를 지속적으로 논의할 수 있는 기회를 마련하겠다”고 말했다.

 87342_65913_5839.gif 

 

 

<ⓒ 경기eTV뉴스(http://www.ggetv.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출처 : http://www.ggetv.co.kr/news/articleView.html?idxno=87342 

Total 2,383건 1 페이지
게시물 검색
지방자치인권동향 목록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수
공지 지방자치단체 인권행정의 실무(2016 인권도시연구소 기획) 인권도시연구소 2016-12-02 535
2382 [광주시] 장애인권익옹호기관 인력 채용 공고 새글 인권도시연구소 2018-02-20 2
2381 [충북충주시] 2018 양성평등 지원사업 공모계획 알림 새글 인권도시연구소 2018-02-20 2
2380 [광주시] 성매매 실태조사 및 성매매 집결지 공간활용방안 연구 (재공모) 인권도시연구소 2018-02-19 2
2379 [광주시] 2018년 제4기 ‘청년위원회 위원’ 모집 인권도시연구소 2018-02-19 2
2378 [광주시] 감정노동자보호위원회 위원 공모~2.28 인권도시연구소 2018-02-19 2
2377 [서울시성북구] 노인의료복지시설 인권지킴이 모집 안내 ~02. 25. 인권도시연구소 2018-02-19 2
2376 [서울시성북구] 2018년 상반기 복지시설종사자 인권교육 안내 (~3.6.) 인권도시연구소 2018-02-19 2
2375 [서울시교육청] ‘전태일 올레길’ 걸으며 노동인권 배워요 인권도시연구소 2018-02-19 2
2374 [전북도교육청] 전북학생인권심의위원회 3기 위원 모집 인권도시연구소 2018-02-19 2
2373 [충청남도] 27일까지 인권조례 폐지안 재의요구 인권도시연구소 2018-02-19 3
2372 [서울시금천구] ‘인권행정 실현’에 다가가다! 인권도시연구소 2018-02-19 3
2371 [서울시] 외국인·난민 인권보호에 2억원 지원 인권도시연구소 2018-02-19 3
2370 [서울시] '포용의 인권공동체'…서울시, 인권정책 청사진 발표 인권도시연구소 2018-02-19 3
2369 [전라북도] 2018년도 장애인 인권 강사 양성과정 모집 공고 인권도시연구소 2018-02-19 3
2368 [전라북도] 2018년도 찾아가는 인권교육 모집 공고 인권도시연구소 2018-02-19 4
2367 [광주시북구] 2018년 찾아가는 인권교육 신청 공고 인권도시연구소 2018-02-19 3
2366 [광주시광산구] 청소년 노동인권 정책 토론회 개최 인권도시연구소 2018-02-19 3
2365 [충청북도] 2018년 충북여성문화제 사업 공모 인권도시연구소 2018-02-19 3
2364 [서울시성북구] 놀권리 공간기획프로젝트 보고회 개최 인권도시연구소 2018-02-13 8

상담전화    02-6094-5302
개인정보취급방침
신주소 : (03730)서울특별시 서대문구 통일로 381 3층  /  구주소 : 서울특별시 서대문구 홍제동 93-2-3
전화 : 02)6094-5302  /  팩스 : 02)6449-5303  /  e-mail : hrcity@naver.com  /  후원계좌 : 우리은행 1005-902-697663 인권도시연구소
Copyrightⓒ 2016 인권도시연구소 지방자치 인권행정 정보공유센터. All Rights Reserved. Supported by 푸른아이티.
상단이동

이메일주소 무단 수집 거부

본 웹사이트에 게시된 이메일 주소가 전자우편 수집 프로그램이나 그 밖의 기술적 장치를 이용하여 무단으로 수집되는 것을 거부하며 이를 위반시 정보 통신망법에 의해 형사처벌 됨을 유의하시기 바랍니다